광고

목포서 ‘전남 한마음 고향사랑’ 응원열기 후끈

고향사랑 기부금 100억·서포터즈 43만명 돌파 기념

金泰韻 | 입력 : 2023/12/27 [17:22]

 

전라남도는 27일 목포 신안비치호텔에서 전남지역 고향사랑 기부금 100억 원 달성 및 전남 사랑애(愛) 서포터즈 43만 명 돌파를 기념하고, 고향사랑 실천을 다짐하는 전남 한마음 고향사랑 응원대회를 개최했다.

 

22개 시군, 향우회, 공사·출연기관 등과 함께 진행한 이날 행사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전경선 전남도의회 부의장, 박우량 신안군수, 최순모 전국호남향우회 총연합회 총회장, 박종탁 NH농협 전남본부장, 염규송 광주은행 부행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응원대회는 유공자 시상, 전남 사랑애 서포터즈 자문위원 위촉, 업무협약, 선언문 낭독, 고향사랑 응원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유공자 시상은 건전한 기부문화 조성 및 고향사랑 기부제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 노력한 시군 담당자, 농축협 조합장 등 24명, 출향 향우와 교류·협력 강화 및 서포터즈 가입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시군 공무원 24명, 총 48명에게 수여됐다.

 

이어 서포터즈 100만 명 육성을 위해 효과적인 홍보·마케팅을 지원할 분야별 전문가 8명을 위촉했다. 

 

고향사랑 활성화 및 도정 현안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식도 진행됐다.

 

주요 협약 내용은 ▲전남형 만원주택 ▲전남도 국립 의과대학 설립 ▲무안국제공항 활성화 ▲출입국·이민관리청 유치 및 전담부서 설치 ▲남해안 종합개발청 유치 등이다. 인구감소 위기 극복과 살기 좋은 전남 건설을 위한 현안 과제 해결에 공동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전남도, 도의회, 22개 시군, 향우회 등 40여 기관이 참여했다.

 

전남 발전을 위해 고향사랑을 실천하고 소통·교류를 다짐하는 의미로 대구에서 온 청년 리더(서포터즈 김형주)를 비롯해 수도권 대표 맘카페 운영자(서포터즈 자문위원 이명아), 공사·출연기관장, 향우회, 답례품 공급업체 대표 등이 참여해 고향사랑 응원 선언문도 낭독했다.

 

또한 2024년 고향사랑 기부금 목표액 150억 원, 서포터즈 100만 명 달성을 다짐했다. 이어 목포 거주 초등학생의 ‘소아과 설립 등 기금사업 추진과 행복한 전남을 만들어 주라’는 약속을 선창하고, 참석자 전원이 종이비행기를 날리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김영록 지사는 인사말에서 “고향사랑 기부제의 성공적 정착과 전남 발전을 위해 열정적으로 노력해준 22개 시군 및 관계자에게 감사하다”며 “제도 시행 2년 차인 내년에는 기부금 모금 경쟁이 더욱 치열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올해를 뛰어 넘는 성과를 내도록 전략을 잘 세우고, 기금사업 추진 등에도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서포터즈 100만 명 육성을 향한 전남의 여정에도 든든한 동행을 해줄 것”을 강조했다.

 

12월 말 현재 전남지역 고향사랑 기부금은 120억 원을 돌파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마가 잠시 쉰 틈을 찾아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