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 미래성장동력 2022년 국비 대거 확보

金泰韻 | 입력 : 2021/12/08 [16:29]

전라남도가 역점 추진하는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와 ‘전남형 뉴딜’ 주요사업이 2022년 정부예산에 2년 연속 대거 반영돼 지역 미래 성장동력을 창출하는데 탄력을 받게 됐다.

 

전남도에 따르면 블루 이코노미는 올해보다 81건 7천484억 원이 증액된 202건 2조 4천382억 원, 전남형 뉴딜은 올해보다 38건 726억 원이 늘어난 106건 4천286억 원으로, 총 확보 예산이 무려 308건 2조 8천668억 원에 달한다.

 

이 같은 성과는 도청 전 공무원이 지역 정치권과 함께 정부예산안을 지켜내고, 국회 심의 과정서 추가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 중앙부처에 한국판 뉴딜 성공을 위한 블루 이코노미와 전남형 뉴딜의 중요성을 적극 설명한 결과다.

 

전남의 청정자원과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한 새천년 비전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의 분야별 확보액은 ‘블루 에너지’의 경우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 223억 원, 해상풍력 융복합산업화 플랫품 구축 사업 15억 원 등 49건 1천878억 원 등이다.

 

‘블루 투어’는 신안 압해~해남 화원 국도 77호선 연결도로 429억 원, 해양레저관광 거점조성 56억 원 등 52건 1조 5천965억 원을, ‘블루 바이오’는 국가 면역치료 혁신플랫폼 구축 사업 103억 원, 국가 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 구축사업 96억 원 등 22건 837억 원을 확보했다.

 

또 ‘블루 트랜스포트’는 퍼스널모빌리티 플랫폼 핵심기술 개발 및 실증 49억 원, 미래형 플라잉카 핵심부품 육성 기반구축사업 20억 원 등 30건 1천837억 원이 반영돼 사업에 속도를 내게 됐다.

 

이와 함께 ‘블루 농수산’은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 56억 원, 첨단 무인자동화 농업생산 시범단지 조성사업 38억 원 등 47건 3천82억 원이, ‘블루 시티’는 도시재생 뉴딜사업 589억 원 등 2건 783억 원이 포함됐다.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와 연계해 한국판 뉴딜을 이끌 전남형 뉴딜의 분야별 사업 중 ‘디지털 뉴딜’은 스마트공장 구축 및 고도화 사업 147억 원, 스마트 상수도관 망관리 인프라 구축사업 330억 원 등 35건 1천639억 원이 편성됐다.

 

‘그린 뉴딜’은 초대형 풍력 실증 기반 구축 10억 원, 탄소중립 전환기술 실증지원센터 구축 사업 20억 원 등 60건 2천158억 원을, ‘휴먼·일자리 뉴딜’은 그랜드 ICT연구센터 사업 20억 원, 스마트 제조 고급인력 양성 20억 원 등 11건 489억 원을 확보했다.

 

이번 국비 확보 성과를 바탕으로 블루 이코노미와 전남형 뉴딜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표적 성장모델로 발돋움할 전망이다.

 

명창환 전남도 기획조정실장은 “2년 연속 국비예산 대거 확보로 저탄소 경제, 디지털 사회로의 전환 등 글로벌 메가 트렌드를 전남이 선도할 기회를 잡았다”며 “전남의 새로운 성장동력인 블루 이코노미와 전남형 뉴딜의 가시적 성과를 창출하고, 주요 과제를 차기 정부 국정과제로 반영함으로써 전남의 미래 성장동력 창출 기반을 지속해서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2022년 우람한 한해가 되길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