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농관원 전남지원, 유해물질 국제숙련도 평가 12년 연속 최우수 인증

金泰韻 | 입력 : 2021/12/08 [16:26]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하 농관원) 전남지원(지원장 황규광)은 분석 능력 향상과 분석결과의 신뢰성 확보를 위해 영국 식품환경연구청과 미국 환경자원협회에서 주관하는 유해물질 국제 숙련도 평가 잔류농약, 중금속, 병원성미생물 3개 분야에 참가하여 12회 연속 “적합” 판정을 받아 최고 수준의 유해물질 분석능력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영국 환경식품농림부 산하 식품환경연구청에서 운영하는 FAPAS(Food Analysis Performance Assessment Scheme)와 미국 환경자원협회(Environmental Resource Associate)에서 주관하는 유해물질 국제 숙련도 평가(Proficiency Test, PT)는 정확도와 신뢰도가 높아 매년 세계 각국의 정부기관과 대학, 민간 분석기관 등이 참가하고 있다.

분석 능력의 평가 기준은 분석 데이터의 표준점수(Z-Scores)로 평가에 참여한 기관들의 오차범위를 산출해 ±2 이내면 만족한 값으로 분석결과가 우수함을 의미한다.

농관원 전남지원에서는 잔류농약, 중금속, 병원성미생물 분석 3개 분야에 참여하였고 모두 표준점수(Z-Scores)값 ±1.0 이내로 분석하여 분석능력이 우수함을 인정받았다.

농관원 전남지원은 2007년부터 지금까지 12회 연속 우수한 성적으로 국제 숙련도 평가를 통과한 것은 “세계적으로 분석능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계속 평가에 참여하여 전문성과 분석 신뢰도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농관원 전남지원은 “국제적으로 인정받은 우수한 분석기술을 바탕으로 국내 농산물의 안전성 확보 및 수출 농산물의 안전관리에 앞장 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올 여름 전남 해수욕장․섬․계곡․숲으로 떠나요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