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양육부담 줄여 준다. 아이돌봄 본인부담금 최대 100% 지원

金泰韻 | 입력 : 2021/07/21 [16:39]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아이돌봄서비스 본인부담금을 최대 100%까지 지원해 양육 부담을 줄여주고 있다고 밝혔다.

아이돌봄서비스는 시간 단위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간제와 만 36개월 이하 영하를 대상으로 하는 영아종일제 등이 있다.

이용요금은 시간당 10,040원으로 대상 가정의 소득유형에 따라 본인부담금을 15~85%까지 정부가 지원한다.

정부지원에도 불구하고 많은 양육자들이 본인부담금에 대해 경제적 부담을 느끼고 있다. 이에 따라 곡성군은 본인부담금의 60%에서 100%까지 지원하며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지역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곡성군의 본인부담금 지원은 중위소득에 따라 4단계로 구분된다. 먼저 기준 중위소득 150%를 초과하는 가정의 경우에는 본인부담금의 60%를 지원받을 수 있다.

중위소득 120% 초과 ~ 150% 이하 가정은 70%를 지원받고, 중위소득 75% 초과 ~ 120% 이하인 경우네는 80%를 지원받게 된다. 그리고 중위소득이 75% 이하인 경우에는 본인부담금을 전액 지원받을 수 있다. 정해진 이용료를 이용자가 결제하고 서비스를 이용하면 추후에 신청 계좌로 지원금을 환급받는 방식이다.

군 관계자는 “본인부담금 지원이 부모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신청이 증가하고 있다. 군민들이 일과 양육의 균형을 이루는데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이돌봄서비스는 만 12세 이하 아동을 대상으로 돌보미가 집으로 찾아가 1:1로 돌봐주는 복지서비스를 말한다.

부모의 출장, 야근, 아동의 질병 등의 사유로 양육 공백이 발생할 경우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다. 돌보미는 학교 및 보육시설 등하원, 임시 보육, 준비된 식사 및 간식 챙겨주기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곡성군에서는 곡성군 건강가정ㆍ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아이돌봄서비스를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센터는 이용자가 필요로 하는 시간에 아이돌보미를 연계한다. 또한 정기적으로 아이돌보미 교육을 실시하는 등 부모가 안심하고 아이를 맡길 수 있도록 돌보미와 서비스 관리에 힘을 쏟고 있다.

곡성군 아이돌봄서비스는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아이돌봄서비스 홈페이지(new.idolbom.go.kr) 또는 곡성군 건강가정ㆍ다문화가족지원센터 아이돌봄지원사업 담당자에게 문의하면 된다.(☎061-362-5422)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에 전남 2곳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