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쾌적한 소하천 정비 34억 투입

金泰韻 | 입력 : 2021/04/09 [16:15]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하천 재해 예방과 쾌적한 하천 환경 조성을 위해 금년 소하천 정비에 34억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착공했던 소하천 사업 4개 구간에 대한 공사를 계속해서 진행하고, 2021년 사업으로 3개 구간을 신규 추진한다.

먼저 지난해 착공한 사업 중 신월1천과 죽림천은 올해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나머지 매월1 소하천과 반계 소하천도 계획대로 진행 중이다. 2021년 신규 구간으로는 마전2 소하천, 수석 소하천, 신기 소하천에서 하천정비를 추진한다. 현재 실시설계의 마무리 단계인 전남도 계약심사가 진행 중이며, 심사가 완료되는 대로 4월말 경에 공사를 발주할 계획이다.

오는 2022년 신규 사업으로 추진할 2개 지구(곡성읍 묘천천, 고달 심성천) 정비 사업도 본격적인 준비에 들어갔다. 이른 시일 내에 실시설계를 진행하고 5월에는 주민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꼼꼼한 준비 과정을 내실 있게 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하천 재해 위험을 해소하는 동시에 주변 경관과 조화된 하천을 조성해 주민들의 친수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소하천을 가꿔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포토> 공생관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