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훈훈한 빵 기부, 곡성 모짜르트 제과점

3년 동안 남모르는 선행 이어져

金泰韻 | 입력 : 2021/03/02 [15:15]

▲ 곡성읍 모짜르트 제과점 이강하 사장  © 金泰韻

빵을 나눈다는 것은 행복을 나누는 것이죠.

곡성읍 소재 모짜르트 제과점 이강하 사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3년째 한결같이 나눔 빵을 기부하고 있다.

지난 2019년 10월부터 곡성군 지역사회 행복나눔 사업으로 매월 기부하고 는 빵은 곡성군 읍면사무소를 통해 장애인. 조손가정, 독거 노인등 취약계층에 전달되어 행복을 나누고 있다.

곡성 오곡면이 고향인 이강하씨는 2020년 8월 집중호우 피해로 인해 심적으로 힘들었던 곡성읍과 오곡면 지역 주민들에게 희망의 빵을 지원해 많은 군민들에게 따뜻한 위로가 되어 주었다.

이 사장은 2016년 나눔 시루 1호점 가게로 이웃 위해 시루 기부함을 만들어 쿠폰을 이용해 빵을 드실 수 있도록 도움을 제공하는 등 곡성군 이웃을 위해 도움의 손길을 주고 있다.

특히 모짜르트 제과점은 곡성군 특산물인 토란을 이용하여 다양한 빵을 만들어 군민과 관광객에게 건강한 맛을 선보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포토> 공생관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