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도, 공직자 설날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 ‘성료’

金泰韻 | 입력 : 2021/02/17 [14:15]

 

전라남도는 지난 3일부터 설 연휴 마지막 날인 14일까지 ‘공직자 설날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을 전개, 도내 사회복지시설 등 488개소를 방문해 선물과 함께 따뜻한 정을 나눴다.

 

‘공직자 설날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은 농어업인들을 위해 마련됐다. 공무원들이 자율적으로 우리 농축수산물을 구매 후 취약계층에게 명절 선물로 기부해 온정 있는 사회를 만들자는 취지로 국민권익위원회가 제안하고 공무원들이 참여했다.

 

이 캠페인은 지난 3일 국민권익위원장이 영광 등 전남지역을 방문해 ‘설날 착한 선물 나눔’으로 시작됐다. 이후 설 명절을 맞아 전라남도청 공무원들도 자율적인 모금을 통해 630만원 상당의 쌀․과일 등 농축수산물을 구입해 요양원, 아동복지시설 등을 방문하고 관계자 격려와 함께 설 명절 위문품을 전달했다.

 

여수시 등 9개 시․군에서도 참여가 이어져 모금액으로 구입된 8천 700만 원 상당의 농축수산물이 도내 곳곳의 취약계층에게 기부됐다. 또한 개별 공무원들이 가족, 친지, 이웃을 위한 선물로 농축수산물을 구입하는 등 자발적 참여가 함께 이뤄졌다.

 

김세국 전라남도 감사관은 “도, 시군 공무원들의 따뜻한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로 코로나19라는 힘든 상황에서도 캠페인을 성황리에 마무리 할 수 있었다”며 “나눔을 몸소 실천해준 공직자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포토> 공생관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