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강성남 담양군복지재단 이사장, 전남향토문화상 수상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11/23 [14:17]

담양군복지재단 강성남 이사장이 최근 전라남도가 후원하고 전라남도문화원연합회가 주관하는 제12회 전남문화의 날 기념식에서 제32회 전라남도 향토문화상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 강성남 담양군복지재단 이사장 제32회 전남향토문화상 수상(왼쪽 두번째).  © 담양군 제공

강성남 이사장은 담양군 공직 시절부터 은퇴한 현재까지 한국문인협회 담양군지부장, 담양군 바르게살기협회장, 사단법인 대나무축제위원회 이사장, 담양군예술인협회장, 담양예총 수석부회장, 담양문화원 부원장을 지내며 우리의 전통문화와 예술의 발굴과 기록보존 및 보급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전남향토문화상을 수상하게 됐다.

 

특히 담양의 수북면 황금들노래, 담양읍 강쟁리 지신밟기, 무정면 죽산매구 굿, 판소리 대가 이날치, 박동실 행적 찾기, 담양군 마을 유래지 발간, 정자현판번역사업, 한국가사문학관 개관, 죽녹원, 대나무 축제 등 지방ㆍ지역문화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포토> 공생관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