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광역시, 국토부 도시재생 인정사업 선정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9/16 [16:44]

광주광역시는 주택가 붕괴 건물을 주민커뮤니티센터로 조성하는 동구 산수동 ‘꼬두메, 향기가득 행복마을 만들기’ 사업이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 도시재생 인정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도시재생 인정사업은 전략계획 수립지역 내에서 추진하는 생활SOC 사업 등에 대해 활성화계획 수립 없이 재정·기금 등 정부지원을 하는 제도로, 현실적 제약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하지 못하는 지역에 대해 점단위로 지원한다.

▲ 꼬두메, 향기가득 행복마을 만들기 조감도.  © 광주광역시 제공

이번에 선정된 ‘꼬두메, 향기가득 행복마을 만들기’ 사업은 건축 중 붕괴돼 여러 해 동안 방치된 위험건축물을 국비 24억원을 포함한 50억원을 투입해 ‘꼬두메 복합커뮤니티센터’로 건립하는 사업이다.

 

꼬두메 복합커뮤니티센터는 마을사랑채, 건강증진센터, 커뮤니티 플라워 힐링가든 등 주민 친화적 여가시설로 조성될 계획이며 마을 거버넌스 구축, 공동체 활성화, 협동조합 구성 사업 등이 함께 추진돼 일자리 창출과 함께 그동안 생활편의시설 부재로 불편했던 주민들의 요구에 부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상배 시 도시재생국장은 “앞으로도 도시재생 인정사업을 통해 안전한 주거환경 확보와 함께 주민 삶의 질을 향상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해바라기, 추석에 ‘활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