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치매안심센터, 치매환자 조호물품 지원

金泰韻 | 입력 : 2019/10/08 [20:19]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지역 치매 노인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돌봄에 필요한 조호물품을 연 1회씩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호물품은 약 달력, 방수매트, 식사용 앞치마, 미끄럼방지 양말, 욕실 미끄럼방지 매트 등 총 5종으로 치매 환자들의 꼭 필요한 물품 위주로 구성된다. 이 중에서도 매일 약 복용 여부를 자가체크할 수 있는 약 달력과 낙상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욕실 미끄럼 방지매트가 인기가 높다.
군 요양시설 관계자들은 “치매안심센터에서 꼭 필요한 물품을 공급해 주기 때문에 어르신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곡성군은 치매가 있어도 불편함이 없는 곡성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군 담당자는 “위생용품 지원 대상을 재가 치매환자에서 시설 입소 환자까지 확대해 환자와 가족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주세계김치축제, 시민참여형 운영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