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치매관리사업 민관협력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선정

金泰韻 | 입력 : 2023/12/08 [16:32]

 

곡성군(군수 이상철)에서는 12월7일(목) 전남도가 주최하고 전라남도광역치매센터에서 주관한 치매 관리사업 민관협력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최우수’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치매관리사업 민간협력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전남도내 22개 치매안심센터의 치매관리사업 평가를 통해 우수기관을 시상·격려하고, 실무자간 소통과 화합 도모 및 시군 우수사례를 공유함으로써 치매안심센터의 질적 향상 기회를 마련하고자 매년 개최되고 있다.

곡성군은 금번 대회에서 민관협력 부문에서 거동이 불편하거나 기타 이유로 치매센터 이용이 어려운 지역 주민들을 택시를 이용하여 집 앞까지 모시러 가고 모셔다 드리는 이동편의서비스인 ‘치매기억택시’ 사업을 주제로 우수사례를 제출하였다.

'치매기억택시’사업은 작년 8월부터 시작하였으며 센터 이용자의 접근성과 참여율을 높였다는 점을 인정 받았다. 또한 치매 환자 가족의 돌봄 부담을 경감하는 등 치매 사각지대와 건강 격차를 해소하고 건강 형평성 향상에도 기여한 점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민관협력을 통해 치매 친화적인 사회 문화를 조성하고 치매안전망을 구축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곡성군은 2022년 치매 극복의 날 치매 예방 관리분야에서 기관 장관 표창, 올해 치매 극복의 날 도지사 표창에 이어 민관협력 부문 우수사례에서도 우수한 평가를 받음으로서 치매 안심 지역으로서 명성을 높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아침이 오는 소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