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서 토란 부스 운영

소비자에게 곡성 토란을 알리는 기회

金泰韻 | 입력 : 2023/11/23 [17:41]

 

곡성군(군수 이상철) 토란도란 농촌융복합사업단이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제18회 서울국제식품산업전’에 곡성토란 가공 제품 홍보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서울국제식품산업전은 국내외 프리미엄 식품부터, 대체식품, 신식품, 제조자동화, 스마트유통, 팜테크까지 미래의 식품산업을 선보이는 국내 최대 규모의 식품 종합전시회다.

곡성토란도란 농촌융복합사업단은 이번 전시를 통해 국내외 수입상과 수도권 소비자들에게 곡성토란 및 농촌융복합산업을 알리는 기회로 삼았다.

토란은 도시 지역의 젊은 층에게는 생소한 작물로, 주로 추석 명절에 먹는 ‘토란탕’으로만 인식되는 경우가 많다.

사업단에선 토란을 활용한 막걸리, 만주, 토란칩, 파이 등 다양한 가공 제품을 전시한다. 토란의 다양한 효능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소비자들에게 토란을 새롭고 매력적인 식품으로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곡성토란도란 농촌융복합사업단 관계자는 “앞으로도 곡성토란을 널리 알릴 수 있는 다양한 박람회, 전시회에 참여해 홍보 및 판매 활동을 꾸준히 펼칠 계획이다"며"다방면에서 노력해 다양하고 맛있는 곡성 토란에 대한 관심과 소비자 기반을 확대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곡성군은 지난 1월에 곡성토란도란 농촌융복합산업지구에 선정된 바 있다.

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 5월부터 사업단을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이들은 섬진강 기차마을 내에 곡성토란 체험장을 상시 운영하고 있으며 곡성심청어린이축제 기간에는 곡성토란 홍보를 위한 홍보 부스를 운영하기도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아침이 오는 소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