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최근 3 년간 LH 임대주택 침수 등 사고 76% 늘었다

지난해 폭우로 침수 사고 급증 ... 침수 35 건 , 정전 60 건 , 화재 193 건

金泰韻 | 입력 : 2023/10/13 [13:05]

 

최근 3 년간 LH 임대주택에서 침수 등의 사고가 7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민홍철 의원 ( 더불어민주당 , 경남 김해갑 ) 이 한국토지주택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 2020 년부터 2022 년까지 LH 임대주택에서 발생한 침수 , 화재 , 정전 사고는 모두 669 건이었다 . 연도별로는 2020 년 163 건 , 2021 년 218 건 , 2022 년 288 건으로 3 년 새 76.6% 가 증가했다 .

사고 유형별로는 침수 46 건 , 화재 441 건 , 정전 182 건이었다 .

2023 년 1 월부터 6 월까지는 102 건의 사고가 발생했으며 , 침수 1 건 , 화재 79 건 , 정전 22 건이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

특히 침수 사고는 2020 년 4 건 , 2021 년 7 건 , 2022 년 35 건으로 , 기록적인 폭우가 있었던 지난해 크게 급증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 한편 , 지난해 화재사고는 193 건 , 정전은 60 건이었다 .

민홍철 의원은 “LH 임대주택에서 침수 등의 사고가 매년 증가하고 있다 ” 며 , “LH 는 입주민 보호를 위해 폭우 등 자연재해에 대한 철저한 대비책을 세우고 정전이나 화재 등을 예방하기 위한 안전관리에 더욱 노력해야 할 것 ” 이라고 강조했다 .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아침이 오는 소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