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공무원연금공단 임직원, 상록자원봉사단과 함께

전국에서 취약계층에 대한 혹서기 대비 예방활동 펼쳐...

金泰韻 | 입력 : 2022/07/27 [16:41]

 

공무원연금공단(이사장 황서종, 이하 ‘공단’)은 지난 22일 은퇴공무원으로 구성된 상록자원봉사단과 함께 전국 10개 지역에서 취약계층에 대한 혹서기 대비 예방활동 합동봉사를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봉사는 7월 18일부터 22일까지 서울·대전·부산·광주 등 10개 지역에서 동시에 실시되었으며, 독거어르신 등 혹서기에 취약한 계층에게 선풍기 등 물품 나눔, 야간 가로등 점검 및 안전예방 캠페인, 화재예방 물품 전달 등의 활동을 실시하였다.

지역별로 ▷(서울) 효림재가노인지원센터 ▷(경인) 구리전통시장 ▷(부산) 부산진시장 일대 ▷(대전) 도마큰시장 일대 ▷(세종) 세종장애인복지관 ▷(광주) 서부시장 일대 ▷(대구) 2‧28 기념 중앙공원 일대 ▷(강원) 춘천효자종합복지관 ▷(전북) 전주시 일원 ▷(제주) 제주시 홀로사는 노인센터에서 활동이 진행되었다.

공단 황서종 이사장은 “폭염 등 혹서기에 특히 취약한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이번 합동봉사를 펼치게 됐다”며, “앞으로도 상록자원봉사단과 함께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 및 지역사회의 안전점검과 예방활동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매년 서울, 대전, 부산, 광주 등 전국 10개 지부에서 은퇴공무원으로 구성된 상록자원봉사단과 함께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올 여름 전남 해수욕장․섬․계곡․숲으로 떠나요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