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드림스타트, 모래놀이 심리상담을 통해 마음을 열어요

金泰韻 | 입력 : 2021/09/16 [16:51]

곡성군(군수 유근기) 드림스타트가 오는 12월 17일까지 드림스타트 취학아동을 대상으로 모래놀이 심리상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9월 9일 드림스타트 측은 지역 아동을 대상으로 심리검사를 실시해 주의산만, 과잉행동, 공격성, 분노조절을 겪고 있는 아이들은 선발했다. 해당 아동들은 곡성군 다림돌지원센터 프로그램실에서 1:1 모래놀이 수업에 참여하게 된다.

모래놀이 심리상담은 모래상자 안에서 인형, 피규어, 물 등 다양한 소품을 활용해 아동들의 생각을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아동들의 내면의 상처를 스스로 치유할 수 있도록 고안된 심리치료 방법의 하나다. 시각뿐만 아니라 촉감까지 이용해 자신의 내면세계와 갈등과 문제를 모래놀이를 표현하기 때문에 아동의 심리상태를 더욱 풍부하게 나타낼 수 있다. 상담자 역시 놀이 과정 관찰을 통해 내담자의 내면을 깊이 이해할 수 있기 때문에 심리 치료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모래놀이 심리상담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 심리상담사는 “모래놀이치료는 많은 대화를 요구하지 않는다. 내담자는 모래에 비밀을 털거나 묻을 수도 있다"며"모래놀이에 사용되는 피규어를 통해 자신의 무의식을 표현하게 된다. 일본 등 선진국에서 널리 쓰이는 상담 치료 프로그램으로 아이들뿐만 아니라 양육자에게도 아동의 심리상태를 파악하는 데에 유용하다”고 말했다.

 곡성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아동들이 올바른 자존감을 형성하고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지원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심신 따끈따끈 남도 겨울 여행지 한눈에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