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남지원,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金泰韻 | 입력 : 2021/06/25 [17:34]

  © 金泰韻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남지원에선 26일 코로나19 장기화로 혈액부족이 심각한 가운데 국가적 위기상황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사랑의 헌혈’ 운동에 나섰다.

이번 헌혈은 매년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금년 벌써 두 번째를 맞고 있다.

 단체헌혈은 코로나19 등 영향으로 헌혈 인구가 급감해 적정 혈액보유량 유지가 어려운 광주·전남 의료현장에 도움을 주기위해 전남지원 직원 50여명이 기쁜 마음으로 헌혈 행사에 참여했다.

또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채혈 전 체온 측정과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밀집도 최소화를 위한 시간대별 조 편성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였다.

황규광 전남지원장은 “혈액 보유량이 부족해 의료기관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 시기에 헌혈에 동참해 준 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앞으로도 생명나눔과 봉사정신을 실천할 수 있도록 헌혈 행사를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올 여름 전남 해수욕장․섬․계곡․숲으로 떠나요 【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