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기차마을전통시장 장날 영농 상담실 운영

金泰韻 | 입력 : 2021/04/06 [10:17]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지난 3일부터 기차마을전통시장 쉼터에서 영농상담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영농상담실에서는 영농 현장에서의 문제를 해결할 방안과 각종 농업인 편의를 제공한다. 곡성기차마을전통시장 장날인 매순 3일과 8일에 농업인이 주로 찾아오는 오전 8시부터 오후 1시까지 운영된다.

농업인들은 벼, 고추, 참깨 재배 등 농업 전반에 대해 상담을 제공받을 수 있다. 현지출장 및 방문 요청이 있을 경우에는 농업기술센터 업무담당과 연계해 현지 출장을 지원한다.

현장 상담에서는 경험이 풍부한 퇴직공무원이 참여해 간단한 영농상담은 물론 농업 신기술과 최근 농업 및 군정 동향 등 다양한 정보를 안내한다.

군은 영농상담실 운영으로 농업행정 대민서비스의 질과 농업인들의 편의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업인들이 조금이라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장날과 연계해 영농상담실을 운영하고 있다"며"필요한 물건도 사고, 부담 없이 영농상담도 받고 가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봄은 녹색을 만들어 낸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