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식목일 자작나무 식재 행사

金泰韻 | 입력 : 2021/04/05 [16:31]

  © 金泰韻

곡성군은 지난 2일 오곡면 미산리에서 식목일 나무심기 일환으로 자작나무 등을 식재했다고 밝혔다.

 

참석자들은 미리 준비한 철쭉 10본과 자작나무 40본 가량을 식재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눈여겨볼 점은 자작나무를 수종으로 선택했다는 점이다.

지역만의 특색 있는 숲으로 자작나무 숲이 가능한 지 가늠해보고자 한 것이다. 지대가 높은 미산리를 나무심기 대상지로 고른 것도 자작나무가 비교적 추운 곳에서 잘 자란다는 점을 감안한 것이다.

곡성군은 지난해에도 자작나무 30여 그루를 심은 바 있다. 현재까지 별다른 이상 없이 자라고 있다는 것이 곡성군 산림과 담당자의 전언이다.

군 관계자는  ”제76회 식목일을 맞아 더 많은 나무와 식물을 가꾸고 키울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또한, “최근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면서 산림인접지역의 영농폐기물 등 소각행위로 산불이 발생하고 있다"며"오늘 심은 나무들이 산불 없이 잘 자랄 수 있도록 주민 모두가 산불 예방에 앞장서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봄은 녹색을 만들어 낸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