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 서구, 취약계층에게 온정의 손길 이어져

金泰韻 | 입력 : 2021/03/04 [14:39]

광주 서구, 취약계층에게 온정의 손길 이어져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에 취약계층을 위한 건강음식과 상품권 후원 등 봄바람처럼 따뜻한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서구에 따르면 양동 ㈜조광식품 김조광 대표가 "코로나 19위기에 한파까지 더해져 몸과 마음이 지친 어려운 이웃이 건강하게 겨울을 나도록 돕기 위해 삼계탕을 기부하게 됐다"며 독거노인 및 소외계층을 위한 삼계탕 100팩(63만 원 상당)을 양동 행정복지센터(동장 변미자)에 전달했다.

또한 화정4동보장협의체(위원장 이석손)는 "처음 학교에 입학하는 아이들이 첫 출발을 새 발걸음으로 씩씩하게 시작했으면 좋겠다"며 아이들을 응원하는 이웃들의 마음을 담은 편지와 함께 10만 원 상당의 신발구입 상품권 13매를 저소득층 가정 초등학교 입학생에게 전달했다.

이와 관련해 서대석 구청장은 "관내 취약계층에게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신 데에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봄에 새싹이 돋아나는 것처럼 이번 후원으로 인해 어려운 이웃의 마음에 사랑이라는 작은 싹이 텄으면 한다"고 말했다.
(끝)

출처 : 광주광역시서구청 보도자료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봄은 녹색을 만들어 낸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