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농업박물관, ‘주말농장’ 확대 분양

150개 농장 선착순 모집…농업체험 기회 증진

金泰韻 | 입력 : 2021/02/16 [16:34]

 

전라남도농업박물관은 보다 많은 도민들이 농업체험 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올해 주말농장을 대폭 확대해 분양에 나섰다.

 

전라남도농업박물관은 올해 주말농장을 기존 110개에서 150개로 늘렸다.

 

주말농장은 영암군 삼호읍 전라남도농업박물관 농업테마공원에 조성됐다. 각 농장별 16.5㎡(5평) 규모로 분양해 2년 동안 사용할 수 있으며 분양가격은 7만원이다.

 

접수기간은 18일부터 25일까지로, 대상자로 선정되면 3월 15일부터 내년말까지 이용할 수 있다.

 

신청은 선착순 방문 접수로, 평일 전라남도 농업박물관을 방문해 분양 신청서와  공유재산 사용 허가서 등을 제출하고 임대료를 납부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전라남도 농업박물관 누리집(www.jam.go.kr) 또는 전화(061-462-2753)로 확인할 수 있다.

 

주말농장은 심신의 건강과 휴식은 물론 일상생활 속에서 농업의 중요성을 배우고, 자녀들에게 농업체험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학습장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정원 네트워크 구축…산림관광 활성화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