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농협 2020년 지도사업 영농지도부문 전국1위

金泰韻 | 입력 : 2021/02/09 [20:10]

  © 金泰韻

곡성농협(조합장 주성재)은 농협중앙회 종합평가에서 지난 5일 영도지도부문 전국 1위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은 조합원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과 농가소득증대에 따른 지속 가능한 농업발전을 위해 지도사업의 역량을 강화하고 총력을 기울여 추진한 결과 2020년 연도말 지도사업 종합평가 영농지도부문에서 전국1위의 우수농협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로 곡성농협에는 사무소와 임직원 1명에게 농협중앙회장 표창과 2백만원의 시상금이 주어졌다.

주성재 조합장은 “19년도 지도사업 전국4위 우수상 수상과 지도사업 여성복지부문 선도농협 대상 수상에 이어 이번 영농지도부분 전국 1위 수상은 작년에 태풍과 수혜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의 수상이라 그 어떤 상보다 의미 있는 상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정원 네트워크 구축…산림관광 활성화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