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안전문화 캠페인 전개

金泰韻 | 입력 : 2021/02/08 [17:35]

  © 金泰韻

곡성군이 설 명절을 앞둔 8일 기차마을전통시장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코로나 방역 안전문화 캠페인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캠페인에는 오송귀 곡성 부군수와 곡성경찰서 및 곡성119안전센터 직원 등 20여 명이 참여했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최소한의 인원으로 캠페인을 실시한 것이다. 

참여자들은 전통시장 상인과 방문객을 대상으로 고위험 다중이용시설 이용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실내외 마스크 착용, 상시 손소독 등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며 건강한 설을 보내줄 것을 호소했다.

오송귀 부군수는 “지난 추석에 이어 가족 간 만남이 자유롭지 못하고 사적인 모임도 금지돼 모두가 안타까운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이번 설에는 마음으로만 고향을 방문해주시고 타 지역 방문이나 여행을 자제하는 등 사람 간 접촉을 최대한 피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곡성군은 매 분기 전통시장, 관광지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동절기, 행락철 등 취약시기에 군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각종 안전문화 교육홍보를 펼쳐나가는 등 안전하고 행복한 곡성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정원 네트워크 구축…산림관광 활성화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