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남구, 취약계층 노인에게 꾸러미 도시락 제공

강성대기자 | 입력 : 2021/02/08 [12:22]

“어르신, 설 연휴 특식 꼭 챙겨드세요”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8일 설 연휴 관내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식사 걱정 해소를 위해 명절 특식 꾸러미 도시락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 결식우려 어르신 특식 꾸러미 도시락 포장.  © 광주남구 제공

이번에 설 명절 특식 꾸러미 도시락을 지원받는 어르신은 관내 저소득 및 홀로사는 노인 등 취약계층 어르신 1,011명이다. 

 

남구는 1,82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꾸러미 도시락을 주문, 관내 어르신들에게 특식을 지원하기로 했다. 

 

특히 설 연휴가 끝난 뒤에도 어르신들이 끼니 걱정을 하지 않도록 설 연휴 4일보다 이틀이 많은 6일분 분량의 특식 꾸러미를 제공할 방침이다. 

 

꾸러미 도시락은 남구노인복지관과 양지종합사회복지관, 분도와안나 개미꽃동산, 남구시니어클럽 등 4개 기관에서 제공하며, 시설 방문이 어려운 어르신들의 경우에는 봉사자들이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직접 배송할 예정이다. 

 

해당 도시락에는 밥과 나물, 전, 과일, 떡국, 계란, 식혜, 약과 등 다양한 밑반찬이 담길 것으로 보인다. 

 

남구 관계자는 “취약계층 어르신들은 설 명절 뿐만 아니라 평소에도 먹거리를 비롯해 생계 걱정이 많으신데, 코로나19로 발까지 묶여 있어서 그 어느 때보다 힘겨운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모두가 행복한 설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정원 네트워크 구축…산림관광 활성화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