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광역시, 택시 내 격벽 설치 시범사업 추진

강성대기자 | 입력 : 2021/02/02 [13:54]

광주광역시는 2일 취객 등 승객에 의한 폭행으로부터 택시운수종사자를 보호하고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택시 내 격벽 설치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시범사업에 앞서 시는 지난달 15일 교통문화연수원에서 법인택시 노조 및 각 택시조합을 대상으로 제품설명회를 열었으며, 제품 및 대상자 선정 후 2월 중 설치가 완료될 예정이다.

▲ 택시 격벽 설치.  © 광주광역시 제공

격벽 설치 택시 대상자는 여성 및 노령운전자가 대부분이며 100여대에 설치된다. 설치비용은 80%를 시가 부담하고 나머지 20%는 택시운수종사자가 부담한다.

 

격벽 설치 후 운영결과를 모니터링 해 호응이 좋을 경우 설치를 지속 확대하는 등 운수종사자의 안전을 강화할 방침이다.

 

손두영 시 대중교통과장은 “운전의 불편함은 최소화하고 운전자 폭행방지와 비말 차단 등 코로나19 감염차단에 효과적인 제품으로 현장의 의견을 적극반영해 제품을 선정하고 있다”며 “택시운수종사자가 안심하게 업무에 종사하고 승객에 대한 서비스 질 향상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정원 네트워크 구축…산림관광 활성화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