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나주시, 제1차 도시가스 공급 지원 사업 ‘마무리’

강성대기자 | 입력 : 2021/01/11 [18:37]

나주시가 원도심 내 에너지 소외지역 주민들을 위해 5개년 계획으로 추진했던 ‘제1차 도시가스 공급 지원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지난 2016년부터 2020년까지 총 82억원이 투입된 제1차 도시가스 공급 지원 사업을 통해 나주, 영산포, 남평 등 원도심 권역 2100여세대에 도시가스 공급 인프라를 구축했다고 11일 밝혔다. 

▲ 도시가스 공사 현장 모습.  © 나주시 제공

특히 사업 추진 과정에 있어 1200세대 공급을 목표로 했던 당초 계획 보다 공급 세대를 2배 가까이 확대하는 등 지역 간 에너지 부익부 빈익빈 양극화 해소는 물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에너지 복지 실현에 앞장서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그동안 경제성 미달로 도시가스 공급이 어려워 상대적으로 비싼 석유나 전기를 사용해왔던 단독주택 거주 주민들은 이번 도시가스 공급에 따라 연간 연료비 약 35%를 절감할 수 있게 됐다. 이 같은 호응에 힘입어 시는 제2차 도시가스 공급 사업을 본격 추진할 방침이다.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총 사업비 124억원이 투입되는 제 2차 사업은 배관 38km구간을 구축하고 1100여세대에 도시가스를 단계적으로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나주시는 저에너지 친환경 주택 등 그린 홈(green home) 확대를 위한 재생에너지 보급 정책에도 큰 결실을 거두고 있다. 

 

강인규 시장은 “경제성과 안전성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는 다방면의 에너지 전환 정책을 통해 시민의 삶의 질이 실질적으로 개선되는 에너지 복지를 실현해갈 것”이라며 “올해부터 추진되는 제2차 도시가스 배관 연장 공사에 따른 통행 등에 다소 불편함이 있더라도 적극적인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1월 명품숲…목포 ‘고하도 이충무공 곰솔숲’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