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광역시, 염화칼슘 개인당 20~40㎏ 무상 배부

강성대기자 | 입력 : 2021/01/06 [12:18]

광주광역시는 폭설에 대비해 제설자재를 시민들에게 무상으로 추가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광주시 종합건설본부는 지난해 말 발생한 폭설로 눈길 차량 교통사고, 보행자 미끄러짐 사고 등이 잇따르고 있는 점을 감안해 현재 보유하고 있는 170여 t의 제설자재(염화칼슘)를 제공하기로 했다.

  © 광주광역시청사 전경.

배부 분량은 1인당 20~40㎏이며, 소진 시까지 광주시 종합건설본부 본촌청사(북구 본촌마을길 47)에서 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많은 시민들이 제설자재를 활용하고 단지별 제설작업을 지원하기 위해 신청하는 동사무소와 아파트 관리사무소등에도 1~2t을 제공한다.

 

광주시는 이번 제설자재 무료 배부가 ‘내집, 내 점포앞 눈치우기 작업’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광주시 종합건설본부 도로관리과(062-613-6986)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규환 종합건설본부장은 “강설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과 주민불편 최소화에 만전을다하겠다”며 “시민들께서도 겨울철 더욱 안전한 광주공동체를 위해 내 집 앞, 내 가게 앞 눈 치우기에 적극 동참해주실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1월 명품숲…목포 ‘고하도 이충무공 곰솔숲’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