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석곡면 석곡로 전선 지중화 사업 추진

金泰韻 | 입력 : 2020/12/28 [17:58]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석곡면 석곡로가 한국전력공사의 전선지중화사업 최종 대상지로 확정 승인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전선지중화사업은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중 그린뉴딜의 하나로 학교 주변 통학로 등에 전선을 지중화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 곡성군의 사업대상 구간은 석곡초등학교에서 석곡5일시장까지 약 800m구간이다. 

사업에는 총 25억원이 소요될 예정으로 한전이 50%를 부담하고, 나머지는 국비와 군비로 각각 20%, 30%씩 분담한다. 곡성군은 2021년 상반기 한전 등 관련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후 12월까지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2022년 1월경에 착공한다는 계획이다.

곡성군 관계자는 “전선지중화사업과 석곡면 도시재생사업을 연계해 석곡로 중심 시가지 도로를 전신주가 없는 안전하고 깨끗한 도로로 탈바꿈시킬 것이다. 주민 편의는 물론 상권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1월 명품숲…목포 ‘고하도 이충무공 곰솔숲’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