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흥천관산 동백숲 ‘2021방문해야 할 명품숲’선정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12/07 [14:59]

전남 장흥군 천관산 동백숲이 ‘2021년 방문해야 할 아름다운 명품숲 12선’에 선정됐다.

 

장흥군(군수 정종순)은 전남도가 선정한 ‘2021년 방문해야 할 아름다운 명품숲 계절별 12선’ 가운데 2위를 차지해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 장흥군 천관산 동백숲.  © 장흥군 제공

전남도는 지역 내 잘 알려지지 않은 아름답고 가치 있는 숲을 발굴해, 서류 검토 및 온라인 투표, 현장심사 등을 거쳐 계절별 12선과 최종 우수 대상지 3곳을 선정했다.

 

호남의 5대 명산으로 유명한 장흥군의 천관산은 지난 1993년 도립 공원으로 지정됐다.

 

장흥군 관산읍과 대덕읍에 걸쳐 있는 천관산은 가을철에는 아름다운 ‘억새평원’과 ‘기암괴석’이 어우러져 장관을 이룬다. 멀리 보이는 다도해의 아름다운 풍광도 전국 등산객들이 꼽는 매력 가운데 하나로 꼽힌다.

 

천연의 보물과 같은 천관산 동백숲은 관산읍 부평리 산 109-1번지 일원의 약 20㏊에 국내 최대 동백나무 군락지다.

 

20년생~200년생 동백나무 2만여 그루가 자생하며,‘순림형’으로 식물분포학적 가치가 높아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으로 지정해 관리하고 있다.

 

동백숲은 천관산 봉우리 중 하나인 양암봉(464m) 하단 계곡을 따라 길게 띠 모양으로 형성돼 있다. 지역 주민들은 자발적으로 ‘천관산 동백숲 보존회’를 결성해 숲의 보존에 힘쓰고 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천관산 동백숲은 ‘맑은 물 푸른 숲 장흥’을 대표하는 보물 같은 숲”이라며 “지속적으로 보존가치 있는 숲을 가꾸어 나가는 데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1월 명품숲…목포 ‘고하도 이충무공 곰솔숲’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