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성군, 21일 장성역 지하차도 “인도통행 제한”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11/18 [15:59]

장성군이 오는 21일 토요일 장성역 지하차도 정비를 위해 인도 통행을 제한한다고 18일 밝혔다.

 

장성역 지하차도는 호남선 철도로 분할된 장성읍 동‧서부를 연결하기 위해 지난 2006년 신설됐다.

▲ 장성역 지하차도 정비를 위해 인도 통행을 제한한다.  © 장성군 제공

이후, 군은 고령자 등 교통약자의 이용 편의 증진을 위해 장애인용 승강기 2대를 설치했다. 또 보행자용 인도 벽면의 디자인도 개선해 지하 시설임에도 쾌적하고 산뜻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군은 오는 21일, 조명기구 등 소모품을 교체하고 환경 정비를 실시한다. 또 철저한 방역소독으로 코로나19 확산을 대비한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역 지하차도는 군민의 왕래가 잦은 교통시설로, 늘 이용자 편의성 증대와 청결한 환경 유지를 위해 노력해왔다”며 “앞으로도 시설 관리와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색을 완연하게 입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