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복지재단, 사회복지정책세미나 ‘성료’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11/15 [23:40]

재단법인 광주복지재단은 최근(13일) 전남대학교 사회과학대학 1층 별관12에서 '코로나19(COVID-19)와 사회취약계층의 사회안전망'을 주제로 사회복지정책세미나를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광주복지재단과 전남대학교 글로벌디아스포라연구소의 공동 주최로 열렸으며, 사회복지현장 및 학계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했다. 

▲ 광주복지재단, 사회복지정책세미나.  © 광주복지재단 제공

발제자인 김운기 본부장(효령노인복지타운)이 ‘노인맞춤돌봄서비스사업’, 추주희 연구원(전남대학교 인문학)이 ‘코로나19와 돌봄스케이프’, 엠디골람.랍바니(전남대학교.디아스포학.협동과정.박사과정)가 국내 방글라데시 이주노동자의 코로나19에 대한 경험:차별과 배제 및 사회·경제적 영향을 중심으로’ 각 각 발표해 참석자들의 공감과 호응을 얻었다. 

 

광주복지재단 관계자는 “이번 정책세미나가 코로나시대를 살아가는 사회취약계층의 사회안전망에 대한 수준을 평가해보고 앞으로 돌봄에 대한 인식 전환과 관심 확산이 이뤄지는 계기가 되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1월 명품숲…목포 ‘고하도 이충무공 곰솔숲’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