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도, 농수산식품 온라인 수출상담 ‘큰 성과’

金泰韻 | 입력 : 2020/11/13 [16:27]

  © 金泰韻

전라남도가 해외 7개국 바이어를 대상으로 펼친 ‘온라인 화상 수출상담회’에서 1천 117만 달러의 수출계약 성과를 달성했다.

 

전라남도는 지난 12일 코로나19에 대응해 미국, 일본, 중국 등 7개국 16명의 해외 바이어와 도내 수출기업을 이어준 ‘온라인 화상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상담회에는 전남지역 39개 농수산식품 수출업체가 참가했으며, 해외 바이어 5명이 전남 6개 수출기업과 총 1천 117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체결해 온라인 수출상담의 효율성을 입증했다.

 

주요 계약실적으로 순천 창대에프앤비가 500만 달러, 나주 골든힐이 500만 달러, 장성 네시피에프앤비가 100만 달러 등을 계약했으며, 이밖에 3건 17만 달러의 계약도 이뤄졌다.

 

수출상담회에서 계약은 이뤄지지 않았으나 수출전망이 높은 기업들은 해외 바이어들과 이메일, 위챗, 샘플발송 등 다양한 방법으로 추가상담을 이어갈 방침이다.

 

전라남도는 이번 수출상담회에 전남 농수산식품 해외 상설 판매장 운영사와 신(新)에이전트 등 바이어를 포함해 진행했다. 

 

특히, 전라남도는 전라남도중소기업진흥원의 FTA 활용지원센터를 통해 수출기업을 위한 현장기동단을 운영했다. 수출 통관 절차 및 수출품목 코드 안내, 수출 애로사항 컨설팅 진행 등 수출기업들과의 적극적인 소통 과정이 참가기업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이상진 전라남도 국제협력관은 “수출상담회는 해외 바이어들에게 전남의 친환경 농수산식품을 소개해 다양한 수출 거래선을 발굴하는 것이 주목적이다”며 “앞으로도 농수산식품 수출 확대를 위한 우수 해외 바이어 발굴과 글로벌 유통채널 확대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색을 완연하게 입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