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남도, ‘스타트업 성장촉진’ 투자설명회 ‘성료’

金泰韻 | 입력 : 2020/11/06 [16:52]

전라남도가 지난 9월부터 3회에 걸쳐 추진한 ‘스타트업 성장촉진 투자설명회’에서 적극적인 투자요청 등 나름의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이번 투자설명회는 전라남도가 출자중인 5개 펀드와 지역의 스타트업 기업 등을 연결시켜 주기 위해 마련됐으며, 코로나19로 동․서․중부권 3개 권역으로 나눠 자금이 필요한 스타트업 기업 및 동아리 등이 실질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추진됐다.

 

지난 9월 서부권인 목포에서 13개 기업이 참여해 첫 설명회를 가진데 이어 10월 동부권 순천에서 18개 기업이, 지난 5일 중부권인 나주에서 15개 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번 투자설명회에서는 총 46개 스타트업 기업과 대학벤처 동아리가 기술력과 잠재력을 드러내 448억 원의 투자 요청을 이끌어 내는 성과를 보였다.

 

특히 펀드 매니저들로부터 기술력과 발전 가능성을 인정받은 ㈜레오바이오, ㈜로우카본, 월드콥터코리아㈜, ㈜에스에프이음 등이 주목 받았으며, ㈜씨앤큐어는 실제 투자를 위한 후속상담까지 이뤄지고 있다.

 

전라남도는 도내 스타트업이 성장하는데 지속적이고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앞으로 펀드운용을 내실화하고, 신재생에너지․바이오화학․자동차부품․융복합산업 분야의 성장잠재력이 있는 기업을 발굴, 펀드사와 창업자를 연결할 ‘스타트업 성장촉진’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안상현 전라남도 경제에너지국장은 “벤처창업 기업은 미래 전남의 희망이다”며 “경쟁력 있는 기술과 아이디어만 있으면 누구나 창업해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창업과 성장촉진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金泰韻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색을 완연하게 입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