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동구, 금연·절주 캠페인 전개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10/27 [14:02]

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코로나19 감염위험이 흡연자와 음주자에게 더 취약하다는 점을 주민들에게 알리고 금연 및 절주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잠시 중단됐다가 재개하는 것으로 ▲흡연자에게 더 치명적인 코로나19, 최선의 예방은 ‘금연’입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담배와의 거리두기! 지금 당장 시작하세요 ▲말하지 않아도 ‘금연’, 취하지 않아도 ‘절주’ 등의 슬로건을 홍보한다.

▲ 금연절주 캠페인.  © 광주동구 제공

코로나19 감염방지를 위해 비접촉 캠페인으로 실시되며, 차량과 주민들의 통행이 많은 교차로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총 3차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은 지난 20일 조선대 앞 사거리, 27일 산수동 무등산 그린웰로제비앙 근처 회전교차로에서 진행됐으며, 11월 3일에는 KT전남본부 앞 광장에서 실시될 예정이다.

 

임택 광주동구청장은 “흡연자들이 코로나19 감염위험이 높은 고위험군으로 분류됨에 따라 건강을 위한 금연과 절주 실천이 그 어느 때보다 강조된다”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보다 많은 주민들이 금연.절주에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가을색을 완연하게 입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