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박계하 대표, 114호 광주아너소사이어티 회원가입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10/21 [14:38]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한상원)는 114호 광주 아너소사이터 회원 가입식을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주인공은 바로 박계하 몽 에뚜와르 단청제빵소 대표.

▲ 사진 왼쪽부터 한상원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박계하 몽 에뚜와르 단청제빵소 대표, 구제길 광주 아너 소사이어티 회장.     © 광주공동모금회 제공

광주 114호 회원 가입식에는 한상원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구제길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아너 소사이어티 회장, 백석 3호 아너회원, 이성도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박계하 몽 에뚜와르 단청제빵소 대표, 박계하 회원 가족 등이 참석했다.

 

박계하 대표는 1억원을 완납,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인증패를 받고 광주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에 동참하게 됐다.

 

박계하 대표는 “겨울 초입에 날씨가 무척이나 추워졌다. 올해는 추위도 유난히 일찍 찾아온 느낌이다”며 “이번 기부를 통해 지역사회의 많은 이웃들이 몸과 마음 모두 따뜻한 겨울을 지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너 소사이어티는 지난 2007년 12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설립한  1억 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이다. 개인 기부 활성화, 성숙한 기부문화 확산을 통해 사회공동체의 안정적인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시작됐다. 기부금을 일시 또는 5년 이내에 납부하기로 약정하면 회원 자격 조건이 주어진다.

 

광주지역에는 지난 2010년 1호 회원 가입을 시작으로 오늘 가입한 박계하 대표를 포함해 총114명의 회원과, 패밀리아너 3호, 부부아너 13호 회원이 광주지역의 나눔문화를 선도해 나가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곡성 섬진강엔 철쭉꽃이 피어간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