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동일미래고, ‘회장배 전 한국 스쿼시 선수권대회’우승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10/04 [21:34]

동일미래과학고 스쿼시부가 지난달 17~19일 강원도 홍천스포랜드에서 열린‘제20회 회장배 전 한국 스쿼시 선수권대회’ 남자 고등부 스쿼시 남자 복식에서 1.2위를 차지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남자 고등부 복식 종목에서 동일미래과학고 스쿼시부 3학년 류정민.박시형 학생(사진)은 복식 1위로 금메달을, 2학년 박경민.1학년 손현승 학생은 복식 2위로 은메달을 획득했다.

▲ ‘제20회 회장배 전 한국 스쿼시 선수권대회’ 우승(왼쪽부터 류정민, 박시형 학생).  © 광주광역시교육청 제공

‘제20회 회장배 전 한국 스쿼시 선수권대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고등부 경기만 개최됐고,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됐다.

 

특히 3학년 류정민.박시형 학생은 23회 금곡배 전국대회(6월28일), 17회 회장배 전국대회(7월12일), 16회 대한체육회장배 전국대회(8월4일), 20회 회장배 전 한국 스쿼시 선수권대회(9월19일) 등 2020년 개최된 모든 대회에서 우승해 그랜드 슬램을 달성했다. 

 

동일미래과학고 스쿼시 감독 노진 교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연습 시간이 턱없이 부족하고 대회 출전 여부가 막막한 상황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던 이유는 선수들의 노력과 지도에 힘 써준 전광배 코치 덕분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완연한 가을 입다. 담쟁이단풍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