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구충곤 화순군수, 추석 명절 전통시장 방역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9/28 [21:11]

구충곤 화순군수는 추석 명절을 앞둔 28일 화순고인돌전통시장을 찾아 민생경제 현장을 살피고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했다.

 

구 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장 상인들을 위로하고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였다. 화순사랑상품권으로 물건을 사며 명절 장바구니 물가를 살피기도 했다.

▲ 추석명절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 화순군 제공

이날 화순군은 장 보러 나온 군민들에게 마스크를 배부하며 마스크 착용 등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구충곤 군수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면서도 군정에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신 시장 상인들과 군민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추석 명절을 앞두고 평소보다 많은 손님이 시장에 올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더 철저하게 예방수칙을 준수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화순군은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전통시장에 마스크 5000개, 손 소독제 200개를 지급하고, 자체 방역 소독 등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완연한 가을 입다. 담쟁이단풍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