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전KDN,‘협력사와 상생대출’업무협약 체결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9/25 [14:21]

한전KDN(사장 박성철)은 25일 신한은행, SGI서울보증과 함께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생태계 구축의 일환으로 중소기업 자금유동성 지원을 위한 ‘협력기업 상생보증대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력기업 상생보증대출’은 담보력이 부족한 중소협력사들이 별도의 담보  없이 한전KDN과의 계약관계를 근거로 보증서를 발급받아 금융기관으로부터 저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한 금융 프로그램이다.

▲ 한전KDN 본사전경.  © 한전KDN 제공

이를 통해, 고금리로 자금조달을 해왔던 협력사들은 본 프로그램을 별도의  담보 없이 SGI서울보증에서 발급하는 보증보험 증권을 통해 신한은행의 저금리 대출상품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게 돼 금리에 대한 부담감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한전KDN은 지난 18년도부터 50억 규모의 ‘동반성장 협력대출’ 협약을 통해 중소기업지원에 나서고 있으며, 올해는 상생결제제도 등을 도입해 코로나19 피해기업과 협력기업에 대출 이자를 감면해주는 등 다양한 상생협력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한전KDN의 관계자는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위한 다양한 지원 제도를 수립해 협력사들과 함께 공생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공기업으로서 최선의 노력과 역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완연한 가을 입다. 담쟁이단풍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