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백세미 첫 수확

金泰韻 | 입력 : 2020/09/14 [19:44]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지난 14일 목사동면 평리에 소재, 신태균씨 농가에서 올해 첫 백세미를 수확했다고 밝혔다.

이날 수확한 백세미는 구수한 누룽지향으로 전국에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곡성군의 친환경 브랜드 쌀이다.

2017년 국회의장상, 2018년 농림부장관상, 2020년 전남 10대 브랜드쌀에 선정되며 매년 매진 사례를 기록한 바 있다.

곡성군에서는 친환경농법으로 200ha 면적에서 백세미를 재배하고 있다.

석곡농협에서 계약재배를 통해 우량종자 공급, 육묘, 병해충 방제, 수확 및 도정까지를 일괄 관리한다.

전국 신세계백화점 16개소와 온라인 등을 통해 판매되고 있으며, 최근 중국으로 수출 물꼬를 트기도 했다. 소포장이 다양하게 되어 있어 명절 선물 등으로도 인기가 좋다.

금년 첫 수확을 맞아 유 군수는 이날 직접 콤바인에 탑승해 벼베기 시연을 했다.

군 관계자는 “많은 사람들이 식탁에서 백세미를 맛볼 수 있도록 품질관리와 유통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해바라기, 추석에 ‘활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