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장흥군 장평면, 추석맞이 도로변 풀베기 ‘구슬땀’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9/14 [15:26]

장흥군 장평면(면장 문병욱)은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맞이해 우리 고장을 찾는 내방객과 주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연도변 풀베기 사업을 지난 10일부터 추진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사업구간은 지방도, 농어촌도로 등 16개 노선 연장 74㎞다.

 

장평면 4개 사회단체인 장평면청년회(회장 임현수), 방범대(대장 정선호), 재향군인회(회장 신석인), 농민회(회장 김동현)가 참여해 연일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 장평 연도변 풀베기.  © 장흥군 제공

사업구간 외에 보성강 하천 제방에 식재된 벚나무 유지관리를 위해 사회단체가 자원봉사를 통해 풀베기 및 칡덩굴 제거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해 봉림교에서 청룡교 구간 칡덩굴 등으로 통행에 어려움이 있어 방범대에서 솔선수범해 장비를 동원, 칡덩굴 제거작업을 실시했다.

 

문병욱 장평면장은 “풀베기 사업비가 부족해 어려움이 많았는데 풀베기 자원봉사에 협조해 주신 사회단체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깨끗하고 안전한 도로변 조성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평면에서는 사업시행 전에 안전한 작업을 위해 안전관리자를 지정하고 안전수칙 교육을 실시하는 등 작업자 안전에도 노력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자옥’ 포도…롯데마트.슈퍼 판매 한창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