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보성군, 예술인지원 신청은 활동증명서 발급부터…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9/10 [14:38]

보성군은 오는 11월 예술인 긴급복지 지원금 신청을 앞두고, 지원금을 신청하고자하는 예술인들에게 ‘예술활동 증명서’를 먼저 발급받을 것을 당부했다고 10일 밝혔다.

 

예술인 긴급복지 지원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예술인의 생활을 돕기 위해서 지급하는 지원금으로 예술인으로 활동하고 있다는 ‘예술활동증명’이 있어야만 신청이 가능하다.

▲ 예술인 긴급복지지원 받으려면 예술활동증명서 발급부터…  © 보성군 제공

예술활동증명 신청은 한국예술인복지재단에서 가능하며, 신청부터 발급까지 8주 가량의 시간이 소요됨을 고려했을 때 오는 15일까지 신청해야 2차 지원금 신청 기간에 증명서를 받을 수 있다.

 

보성군 관계자는 “지난 1차 신청에 보성군에서 지원금을 받은 예술인은 7명으로 예술활동 증명서가 준비되지 않아 신청 단계에서 포기했던 분들이 많았다”며 “이번에는 관련 구비서류를 갖춰 2차 지원금 신청에서는 더 많은 분들이 혜택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예술활동 증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전남문화재단 문화사업팀(☎061-280 -5826)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자옥’ 포도…롯데마트.슈퍼 판매 한창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