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 고달면, 고향사랑 수재민 돕기‘훈훈’

金泰韻 | 입력 : 2020/08/26 [14:42]

  © 金泰韻

곡성군 고달면은 지난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수재민들을 돕기 위해 지역민들이 발벗고 나서고 있다.

고달초등학교를 졸업한 임진상 씨는 수재민들에게 작게나마 위로의 마음을 꼭 전달하고 싶다며 지난 8월 14일 라면 10박스를 전달하고, 문흥동 속이편한내과 강명원 씨도 500ml 생수 5,120개와 컵라면 480개를 보내왔다.

  © 金泰韻


고달면 목동리에 위치한 연왕사 석자명 주지스님은 수해를 입은 지역민들의 마음을 헤아리기 어렵다며 100만 원 상당의 주물냄비를 기부했다. 

곡성다움 카페 측에서는 수해피해 복구에 구슬땀을 흘리는 국군 장병들을 위해 음료수 312잔을, 제일광고에서는 아이스크림 400개를 지원했다.

또한, 섬진식당 권이남 대표는 집중호우 피해와 개인사로 인해 힘들어하는 젊은 부부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듣고 300만 원을 기부하면서 “힘든 일이 있을수록 이를 밑천 삼아 더욱 강해지길 바란다”고 위로의 말을 전했다. 

현재 고달면은 70%의 피해 복구율을 보이고 있다.  

고달면 관계자는 “도움을 주신 지역민, 자원봉사자, 국군장병 여러분의 마음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해바라기, 추석에 ‘활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