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전KDN, 국민이 체감하는 혁신위원회 개최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8/21 [15:35]

한전KDN(사장 박성철)은 최근 나주 본사에서 공공기관 혁신정책의 선도적 이행을 위해 사장 주재로 ‘한전KDN 혁신위원회’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혁신위원회는 정부의 공공기관 혁신 가이드라인에 부합하는 혁신 과제 발굴과 공감대 확산을 위해 개최 됐다.

▲ 한전KDN 혁신위원화와 나주혁신도시 전력유관기관 공동 시민참여혁신단 동시개최.  © 한전KDN 제공

이날 한전KDN은 ‘소통과 신뢰 기반의 스마트 에너지ICT로 사회적 가치 실현’을 혁신목표로, 정부의 혁신방향에 부합하는 9개 혁신과제와 35개의 세부 실행과제를 선정했다.

 

대표적인 과제로는 ▲ 코로나19확산 대응 자가진단 헬스케어 및 통합안전 모바일 시스템 개발 ▲변전소 및 변전설비 운영관리 디지털 트윈모델 구축 ▲ 증강현실(AR) 기반 전력설비 지하시설물 관리시스템 구축 ▲ 로봇프로세스 자동화(RPA)기술 기반 고장예지시스템 개발 및 비대면 디지털 신사업 등이다.

 

한전KDN은 이러한 혁신 계획을 바탕으로 신기술을 활용해 한국판 뉴딜정책을 선도하고, 공기업으로서 사회적가치 실현과 함께 혁신을 통한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박성철 사장은 “혁신을 위해 대내외 소통을 확대하고, 새로운 발상의 전환으로 혁신적인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에너지ICT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각 사업별 업무혁신에 힘써줄 것을 당부 했다.

 

또한 오후에는 한전KDN 본사에서 나주혁신도시 시민참여혁신단 회의가 개최됐다.

 

한전KDN, 한전, 전력거래소, 한전KPS가 공동 주관한 이번  회의는 공공기관 혁신에 대한 지역사회 의견수렴을 목적으로 개최 되었으며, 학계 전문가, 지자체, 지역주민, 각사 혁신 업무 담당자가 참석했다.
 
이번 회의에서 한전KDN 등 4개사는 각 회사에서 수립한 혁신추진계획을 시민위원들과 함께 공유하고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한전KDN 관계자는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공동으로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협력을 강화하고 시민참여혁신단의 다양한 의견을 최대한 반영해 국민이 체감하는 혁신 성과 창출이 이뤄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해바라기, 추석에 ‘활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