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유근기 군수 코로나 19 관련 긴급 브리핑

코로나19 극복 최선 다하겠다. 마스크 착용 및 타 지역 방문 자제 요청

金泰韻 | 입력 : 2020/08/20 [11:24]

  © 金泰韻


유근기 곡성군수는 19일 군 회의실에서 코로나19 관련 긴급 브리핑을 비대면으로 가졌다.

확진자 경유에 대해 곡성군 오곡면에 거주하는 30대 남성 1명과 10대 미만 자녀 1명으로 총 2명 이라고 밝혔다.

이번 확진자 2명은 지난 8월 13일부터 8월 17일까지 전북 익산 방문 기간 중 전북 53번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사람이다. 

곡성군은 8월 19일 수요일 08시 18분 익산보건소로부터 밀접 접촉자로 통보 받은 즉시 우리 군 보건 의료원에서 검체 채취 후, 전남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 의뢰한 결과 아버지는 당일 18시 50분에, 아들은 다음날 0시 10분에 각각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확진자 발생 이후 조치사항으로는 확진자 중 아버지는 8월 19일 19시 30분에, 아들은 8월 20일 07시 50분에 각각 강진의료원으로 이송되어 격리 치료 중이고 확진자의 가족인 나머지 자녀 1명과 배우자, 배우자의 부모는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다.

특히 군에서는 신속하게 확진자의 동선을 파악하여 확진자와 그 가족이 방문한 약국, 마트 등 파악된 모든 장소에 대해 긴급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또한, 확진자의 동선을 분석해 재난문자를 통해 군민들께 알리고 있으며, 해당 시간대 동선이 겹치는 분들은 모두 검사를 받도록 안내하고 있다.  

군은 보건의료원 주차장에 임시선별 진료소 2개소를 마련하고, 확진자가 등원한 어린이집 교직원과 원생 34명을 포함하여 확진자와 접촉하였거나 동선이 겹친 공무원과 주민 총 87명에 대해 즉시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또는 능동감시 중이다고 밝혔다.

 

곡성군은 현재 확진자의 동선이 대부분 파악되었으나, 혹시 누락되어 있을지도 모르는 동선에 대비해 역학조사관과 함께 지속적으로 동선을 파악하겠다는 입장이다.

유군수는 “온 힘을 다해 금번 코로나 19 사태를 극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너무 불안해하지 마시고, 수도권 방문 등 타지역 외출을 자제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마스크 착용과 개인 위생에 철저를 기하여 주시고 방역수칙을 준수해 주시길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해바라기, 추석에 ‘활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