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시, 집중호우 피해 해소 수돗물 공급 총력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8/13 [18:33]

광주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13일 지난 주말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지역에 발생한 피해 해소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집중호우로 상수도사업본부에는 총 54건의 주민피해가 접수됐다.

 

▲ 광주광역시청사 전경.     © 광주광역시 제공

피해 요인별로 구분해 보면 급·배수시설 피해가 39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정·배수지 관련 피해 9건, 아파트 침수피해 5건, 수원지 피해 1건으로 집계됐다.

 

54건의 피해 접수 민원 중 53건을 조치 완료해 주민불편을 최소화 했으며, 수도시설과 직접관련이 없더라도 수돗물 공급에 차질을 빚고 있는 일부 아파트와 시설에 임시배관을 공급하고 빛여울수 6000여 박스(3만6000병)를 제공했다.

 

나머지 한건인 수원지 피해는 현재 수원지에 유입된 내수면 쓰레기를 제거하고 건초 등 부유물 제거하는 등 수원지 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다.

 

염방열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장기화 된 장마로 추가 피해 발생이 예상된다”며 “기동순찰반을 중심으로 주요수도시설물과 민원발생지역의 예찰 활동을 강화하고, 복구된 시설을 중심으로 보강공사를 추가해 안전하고 깨끗한 물공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해바라기, 추석에 ‘활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