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일문화센터, 11일 재개관 다양한 프로그램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8/10 [14:11]

광주동구(청장 임택)는 ‘코로나19’로 인해 잠시 휴관에 들어갔던 전일생활문화센터를 오는 11일부터 재개관한다고 10일 밝혔다.

 

전일생활문화센터는 그 동안 광주광역시에서 직영해오다 지난 7월 동구청과 위탁협약을 맺고 동구행복재단에서 운영 중에 있다.이번 재개관과 함께 시작되는 프로그램은 △정리·수납 교육프로그램인 ‘정리의 神(신)’ △반려동물 교육프로그램 ‘댕냥스쿨’ △‘나만의 인생극장-화양연화’ 등이 시민들을 찾아간다.

▲ 전일생활문화센터개관.     © 전일문화센터 제공

또한 9월에는 70·80년대 ‘인디언 인형처럼’, ‘못 찾겠다 꾀꼬리’ 등 수많은 히트곡을 작사한 김순곤 작사가와 함께하는 ‘작사교실’을 비롯해 ‘홈카페, 나도 바리스타’ 등이 운영될 예정이다.
 
이 외에도 문학, 미술, 음악, 생활문화 등 문화·예술 관련수업들이 대중적인 시각에서 알기 쉽게 일반강의와 특강 형식으로 준비돼 있다.
 
또한 전일생활문화센터 내 공간을 광주시 지역문화예술인과 단체에게  대관할 계획도 갖고 있다. 운영시간은 월~토 오전 9시부터 18시까지이며 수~목은 저녁 9시까지 야간 운영된다. 일요일과 공휴일은 휴관.

 

전일생활문화센터에서 진행하는 프로그램과 관련내용은 전일생활문화센터 블로그(blog.naver.com/jlcc4245)와 인스타그램(jlcc4245)에 업데이트 될 예정이다. 관련 문의는 ☎225-4245.

 

김병규 재단 대표이사는 “동구행복재단에서 직영하는 전일생활문화센터를 통해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해나가겠다”면서 “코로나19로 지쳐가는 일상 생활속에 문화예술을 통한 치유와 여가의 시간을 가져보시기를 권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 황룡강 해바라기, 추석에 ‘활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