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담양군, 관내 상수도 시설물 긴급 점검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7/23 [13:36]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최근 전국적으로 발생되고 있는 수돗물 사태와 관련해 전국적인 불안감이 확산되는 가운데 관내 상수도 시설물의 긴급 점검에 나섰다.

 

23일 담양군에 따르면 신계정수장 정수처리과정의 외부오염 가능여부, 수생 생물 서식 확인 등 위생상태 및 시설물 내 유입방지 시설 등을 점검결과 이상이 없었다.

▲ 담양물순환사업소.  © 담양군 제공

군은 최근 유충 발생 원인으로 추측되는 고도정수처리방식(활성탄 여과지)와 달리 급속여과방식(모래여과)으로 정수처리 중이며, 현재까지 수돗물 유충 관련 민원은 없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방충망 정비 및 해충 퇴치기를 설치하고 시설물 주변 물웅덩이 제거 및 청소를 실시해 날벌레 접근을 사전에 차단할 계획이다”며 “정수장과 더불어 소규모 수도시설 및 먹는물 공동시설에 대해서도 정기적인 수질 검사 및 소독을 진행해 군민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축령산에 ‘하늘숲길’ 조성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