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복지재단, 코로나19 극복 헌혈운동 동참

강성대기자 | 입력 : 2020/07/22 [18:15]

(재)광주복지재단은 22일 빛고을노인건강타운에서 ‘코로나19’로 인한 혈액수급 위기 상황에 보탬이 되고자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혈액원과 함께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

 

현재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혈액보유량 감소와 단체 헌혈 참여율 급감으로 의료기관마다 중증환자들의 수혈과 치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 광주복지재단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헌혈운동 동참.  © 광주복지재단 제공

이날 재단 직원들은 전원 마스크를 착용한 채 이동형 헌혈버스에 올랐으며 기초체온 측정, 손 소독 등 각자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생명존중과 사랑나눔을 실천했다.

 

헌혈에 참여한 재단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헌혈 참여율조차 저조한 현실에 마음 아프다”며 “당장 수혈을 받지 못하면 생명이 위독한 중증환자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하는 일에 동참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복지재단은 지난 4월에도 재단 임직원 100여명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혈 및 성금모금에 자발적으로 참여했으며, 성금 500만원은 관내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광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장성군, 축령산에 ‘하늘숲길’ 조성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