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집 안에서 건강관리 방문서비스 제공

金泰韻 | 입력 : 2020/07/21 [17:06]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건강취약계층 3,490가구를 대상으로 비대면 건강관리와 1:1 대면 방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고령자와 기저질환이 있는 사람의 경우 일반인에 비해 코로나19에 더욱 취약할 수 있어 사람들과의 접촉을 최대한 줄이기 위해 비대면 건강관리와 1:1 방문 서비스를 실시하게 됐다.
방문보건 전담팀은 먼저 비대면으로 건강상담을 실시하고 상처가 있거나 도뇨 관리가 필요한 경우 등에는 직접 방문해 적절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방문 시에는 코로나19로부터 취약한 고령자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영양제를 제공하고 일상생활 훈련도 지도한다.
보건의료원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 걱정으로 외출을 꺼리는 고령자들과 기저질환자들이 가정에서 건강을 유지할 수 있도록 더욱 다양한 맞춤형 보건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예쁜정원 콘테스트 순천 ‘화가의 정원’ 대상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