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군, 초등학교 찾아 코로나19 및 폭염 피해 예방 홍보

金泰韻 | 입력 : 2020/07/21 [17:06]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지난 20일 옥과초 학생과 교직원 등 250여 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방지와 폭염 피해 예방을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생활속에서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장마가 마무리에 들어가며 폭염 또한 예상된다. 군은 교육지원청과의 합동캠페인을 통해 여름철 올바른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사회적 거리두기 등 여름철 코로나19 예방법을 안내했다. 또한 물 마시기 등 폭염 시 행동요령을 홍보하고 물컵 등을 나눠주기도 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초중고 학생들과 취약계층을 중심으로 생활수칙을 철저히 지킬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무더운 낮 시간 동안에는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부득이 외출을 할 경우에는 가벼운 옷차림과 창이 넓은 모자를 착용하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예쁜정원 콘테스트 순천 ‘화가의 정원’ 대상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