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곡성 석곡흑돼지 3번째 식당 신축

金泰韻 | 입력 : 2020/07/16 [20:30]

  © 金泰韻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석곡흑돼지 특화음식점 개선 사업으로 지원하는 3번째 식당이 신축을 마치고 새롭게 문을 열었다.

곡성군은 올해 석곡흑돼지 특화음식점 4개소를 대상으로 시설 개선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상반기에 2개소가 리모델링을 한 것에 이어 이번에 또 한 곳의 식당이 신축을 통해 새롭게 태어났다. 흑돼지을 연상시키는 까맣고 둥글둥글한 간판 등 시설과 인테리어가 친숙한 느낌을 준다.

이번에 새롭게 오픈한 S식당은 3대째 운영 중인 지역 전통 맛집이다. 초기에는 백반, 수육 등 일반음식점으로 운영하다 손님들이 많이 찾는 흑돼지 숯불구이를 메뉴에 추가하면서 자연스럽게 흑돼지 숯불구이 전문점이 됐다.

국내산 식재료와 자연 조미료를 통한 건강한 맛과 양질의 서비스를 경영철학으로 내세우고 있다.

현재 어머니와 두 아들 부부가 함께 식당을 운영 중인데 틈틈이 타 지역 벤치마킹을 하며 변화를 시도해왔다.

그 결과 얼마 전부터 달콤함 간장양념 숯불구이를 신메뉴로 내놓기도 했다. 매운 것을 못 먹는 아이들을 위해 개발했는데 오히려 어른들이 더 좋아하는 메뉴가 됐다. 또한 에피타이저로 컵에 계란찜을 만들어 떠먹을 수 있게 제공하는데 반응이 뜨겁다.

 

  식당운영자 A씨는“꾸준히 메뉴개발을 하여 흑돼지의 맛을 다양하게 보드리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곡성군 관계자는“석곡을 음식관광 1번지로 만들기 위해 석곡흑돼지 특화음식점 육성에 더욱 힘을 쏟겠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전남도, 예쁜정원 콘테스트 순천 ‘화가의 정원’ 대상
광고
광고
광고